CA NEWS
홈 > CA NEWS > CA NEWS
CA NEWS

Chevrolet The New MALIBU외

카오디오매거진 0 445 0 0

Chevrolet The New MALIBU

더 뉴 말리부는 쉐보레의 최신 패밀리룩을 적용한 부분변경 모델이다. 효율과 퍼포먼스에 집중한 첨단 신규 파워트레인 제품군과 한층 강화한 안전 및 편의사양, 더욱 합리적인 패키지 구성으로 신차급 변화를 꾀한 것이 특징이다.

더 뉴 말리부는 GM의 첨단 라이트사이징(Rightsizing) 기술을 적용해 동급 최고 연비를 실현한 1.35ℓ 직분사 가솔린 E-터보(Turbo) 엔진과 뛰어난 정숙성과 토크 성능을 발휘하는 1.6ℓ디 젤 엔진을 새롭게 추가했다.

글로벌 최초로 신형 말리부에 적용한 1.35ℓ E-터보 엔진은 경량 알루미늄 소재를 기반으로 한 중량 감소와 초정밀 가변 밸브 타이밍 기술로 불필요한 연료 낭비를 줄이는 등 성능과 효율에서 최적의 균형을 실현했다. 엔진 내부 온도를 효과적으로 제어하는 신규 일렉트릭 워터 펌프(Electric Water Pump)와 기계식 진공펌프를 대체해 엔진 부담을 줄이는 전자 유압식 브레이크 부스터 등 첨단 전자 기술을 대거 적용해 에너지 손실을 줄였다.

1.35 E-터보 엔진은 최고출력 156마력, 최대토크 24.1kg.m의 성능으로 기존 1.5ℓ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을 대체한다.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한 스톱 & 스타트 시스템과 함께 복합연비 14.2km/ℓ라는 동급 최고의 연비를 실현, 국내 가솔린 중형모델로는 최초로 복합 연비 2등급을 획득했다. 뿐만 아니라 말리부 E-터보 모델은 첨단 배출가스 저감 기술을 바탕으로 제3종 저공해 차량 인증을 획득, 저배기량에 따른 세제 혜택은 물론 공영주차장 할인 등 친환경 차량이 누리는 각종 혜택까지 제공받을 수 있다. 아울러 신형 말리부에 새롭게 추가된 고성능 고효율의 신규 디젤 엔진은 유럽에서 개발한 1.6ℓC DTi 디젤 엔진으로, 최고출력 136마력과 최대토크 32.6kg.m의 동력성능을 제공한다.

2.0ℓ 직분사 터보 엔진은 최고출력 253마력, 최대토크 36.0kg.m의 성능을 발휘하며, 최적의 변속 타이밍으로 최고 출력 260마력까지 완벽히 대응하는 3세대 6단 자동변속기와 결합해 더욱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발휘한다. 이와 함께 신형 말리부는 동급 최초로 10개 에어백을 기본으로 탑재해 또 한 번 국산 중형 세단의 안전 기준을 끌어올렸다. 또 지능형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저속 및 고속 자동 긴급 제동시스템, 사각지대 경고시스템, 후측방 경고시스템, 차선이탈경고 및 차선유지보조시스템 등 총 17개의 카메라 및 센서를 통해 360도 전방위 안전을 책임진다. 이밖에도 새롭게 디자인된 8인치 디지털 슈퍼비전 클러스터를 적용해 주행 정보를 비롯한 각종 차량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배려했고, 좌우 독립식 전자동 에어컨, 2개의 스마트폰을 바꿔가며 연동할 수 있는 듀얼커넥션 블루투스 등 편의사양 면에서도 상품성을 높였다.

한국GM은 신차급 변화에도 이전 모델대비 최대 100만원 저렴하게 가격을 책정하며 공격적인 마케팅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신형 말리부의 판매 가격은 E-터보 2345만원, 2.0 터보 모델 3022만원, 1.6 디젤 2936만원부터 각각 시작한다.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200_71.png
 



Hyundai The New AVANTE Sports

현대차가 지난 9월 출시한 더 뉴 아반떼에 1.6 터보 엔진을 장착한 더 뉴 아반떼 스포츠를 선보인다.

더 뉴 아반떼 스포츠는 스포티한 감성의 스포츠 모델 전용 디자인, 길어진 전장과 낮아진 전고로 날렵해진 이미지, 강력한 동력성능, 고객들이 선호하는 다양한 안전 및 편의사양, 스포츠 모델 전용 커스터마이징 제품 추가 등으로 상품 경쟁력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더 뉴 아반떼 스포츠의 디자인은 기본 모델인 더 뉴 아반떼보다 한층 역동적인 주행 감성을 제공한다. 외관은 다크 컬러의 스포츠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LED 헤드램프 및 리어램프(다크렌즈), 싱글 트윈 머플러 팁, 스포츠 전용 18인치 알로이휠 등으로 스포티한 모습을 갖췄다.

실내는 스포츠 버켓 시트, 스포츠 전용 수퍼비전 클러스터, D컷 스티어링 휠, 패들시프트 등으로 파워풀한 이미지를 선사한다. 특히 전 모델인 아반떼(AD) 스포츠보다 50mm 길어진 전장과 기본 모델인 더 뉴 아반떼보다 5mm 낮아진 전고는 더 뉴 아반떼 스포츠의 날렵한 이미지를 한층 강화했다.

외장 컬러의 경우 폴라 화이트, 스파클링 메탈, 아이언 그레이, 팬텀 블랙, 인텐스 블루, 파이어리 레드, 골든 플래시 등 7개 색상으로 운영되며 골든 플래시의 경우 더 뉴 아반떼 기본 모델에서는 선택할 수 없는 더 뉴 아반떼 스포츠만의 특별한 색상이다.

가솔린 1.6 터보 엔진을 장착한 더 뉴 아반떼 스포츠는 최고출력 204마력(ps), 최대토크 27.0kgf·m, 복합연비 12.0km/ℓ(7DCT 기준)의 파워풀한 동력성능을 갖췄다.

현대차는 고객 선호도를 고려해 더 뉴 아반떼 스포츠에 차로이탈방지보조(LKA), 후방교차충돌경고(RCCW), 운전자주의경고(DAW), 공기청정 모드 등 다양한 첨단 주행지원 시스템과 편의사양을 새롭게 장착했다. 이어 자사 커스터마이징 브랜드인 튜익스(TUIX)에 엔진 성능 패키지, 엔진드레스업 패키지, 제동 패키지, 다이내믹 패키지, 다이내믹 플러스 패키지, 튜익스 휠 등 다양한 스포츠 전용 제품들을 추가해 차량의 개성과 상품성을 동시에 높였다.

더 뉴 아반떼 스포츠의 가격은 MT 트림이 1964만원, 7DCT 트림이 2217만원, 프리미엄 트림이 2365만원이다.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226_2.jpeg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226_26.jpg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226_34.jpg
 



Maserati Levante GTS

FMK는 고성능 스포츠 유틸리티 차량(SUV) 마세라티 르반떼 GTS Levante GTS)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르반떼는 마세라티 브랜드 첫 번째 SUV로 브랜드 성장을 견인하는 모델이다. 이번에 선보인 르반떼 GTS는 고성능 버전으로 국내에서 판매되는 르반떼 라인업 중 가장 강력한 모델이다. 3.8ℓV8 가솔린 트윈터보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됐으며 최고출력 550마력, 최대토크 74.7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 도달에 소요되는 시간은 4.6초, 최고속도는 시속 292km로 스포츠카에 버금가는 성능을 갖췄다.

강력한 성능을 제어하기 위한 첨단 시스템도 적용됐다. 르반떼 최초로 통합 차체 컨트롤(IVC, Integrated Vehicle Control)이 전자식 주행 안전 시스템에 더해졌다. 차량 제어 능력 상실을 방지하는 장치로 불안정한 차체 움직임을 감지해 토크와 각 바퀴 구동력을 제어하는 것이 특징이다.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는 풀 매트릭스 LED 헤드램프는 기존 바이제논(Bi-Xenon) 라이트 대비 시인성이 20% 개선되고 발열은 25% 줄어든다. 부품 수명도 두 배 이상 길다. 외관의 경우 전·후면 범퍼 디자인이 기존 모델과 차별화됐다. 공기역학을 고려한 설계가 적용됐으며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한다. 실내는 전용 피에노 피오레(Pieno Fiore) 가죽 마감이 적용돼 역동적이면서 고급스러운 느낌을 구현한다.

마세라티 르반떼 GTS 국내 판매가격은 1억 9600만원으로 책정됐다. FMK 마세라티 고재용 총괄 상무는“지난 2016년 출시돼 브랜드 성장을 이끈 르반떼가 강력한 엔진을 만나 보다 완성도 높은 SUV로 거듭났다”며 “국내 고급 SUV 시장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272_48.jpg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294_71.jpg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298_41.jpg
 



Volkswagen ARTEON 

폭스바겐의 플래그십 세단 아테온이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된다. 아테온은 클래식 스포츠카의 디자인과 패스트백 모델의 우아함, 그리고 공간 활용성 및 최신 안전 기술을 모두 결합시킨 비즈니스 4도어 쿠페이다. 폭스바겐의 최상위 세그먼트에 해당하는 모델로 기존 수입차 시장을 주름잡던 천편일률적인 대형 세단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폭스바겐의 기대작이다.

아테온은 MQB 플랫폼을 기반으로 설계됐다. 특히, 엔진이 전면부에 가로로 배치되는 MQB 플랫폼의 특성 덕분에 공간 창출이 용이해 2840mm의 롱 휠베이스와 4860mm의 전장 그리고 각각 1870mm, 1450mm(2.0TDI, 190마력, 전륜 구동 베이스 모델 기준)에 이르는 전폭과 전고로 다이내믹한 비율을 자랑한다.

카리스마 넘치는 디자인을 이룬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는 새롭게 디자인된 전면부이다. 특히, 부분적으로 보닛의 양쪽 윙 그리고 앞쪽으로 길게 뻗은 보닛과 폭을 전체적으로 아우르는 라디에이터 그릴이 특징적이다.

LED 헤드라이트와 주간 주행등은 보닛과 라디에이터 그릴의 크롬 크로스바와 결합되어 하이 클래스 스포츠카의 디자인과도 매치될 수 있는 전면부 디자인을 완성한다. 또한 눈에 띄는 뒤쪽의 파워풀한 숄더 섹션과 윙 그리고 최대 20인치 알로이휠까지 가능한 휠 아치 디자인, 중앙 부분의 캐릭터 라인 등을 통해 순수 스포츠카의 디자인 방식을 따르고 있다.

아테온은 아방가르드한 디자인, 카리스마 넘치는 스포티함, 유연한 공간 활용성과 충분한 적재공간 등 그란 투리스모의 컨셉트를 새롭게 해석한 모델이기도 하다. 동급 모델 대비 넉넉한 뒷좌석 레그룸을 갖추고 있으며 적재공간은 최대 1557ℓ까지 확장 가능하다(기본 563ℓ). 또한 디지털화된 액티브 인포 디스플레이(Active Info Display), 헤드업 디스플레이(Head-up Display) 등 다양한 최신 편의 장비를 탑재하고 있다.

폭스바겐 코리아 관계자는“최신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과 전방 추돌경고 시스템, 사이드 어시스트 플러스는 편안하고 안전한 운전을 책임진다”라며 “폭스바겐의 최신 안전 및 편의 사양인 보행자 모니터링 시스템과 트래픽 잼 어시스트가 기본으로 탑재됐다”라고 말했다.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319_49.jpg


c4cc2eaba8e24da6d42deb62bde7d18b_1544410319_56.jpg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