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NEWS
홈 > CA NEWS > CA NEWS
CA NEWS

Genesis G90외

카오디오매거진 0 37 0 0

Genesis G90

현대차의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가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 리무진 모델을 출시했다.

G90 리무진은 기존 세단보다 전장이 총 290mm 늘어나 더욱 웅장한 외관과 여유로운 뒷좌석 공간을 확보했다. 세미 애닐린 가죽시트와 퍼스트 클래스 VIP 시트 등 최고급 사양이 적용돼 높은 품격과 안락한 승차감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외관은 명문 귀족 가문 문장 형태의 크레스트 그릴과 크롬 가니시를 통해 웅장함이 잘 드러난다. 아웃사이드 미러 베이스 및 언더 커버 크롬 코팅으로 고급감을 강화했으며, 제네시스의 시그니쳐 디자인 요소인 쿼드 램프로 브랜드 독창성을 살렸다.

실내는 B필러가 250mm, 후석 도어가 40mm 연장돼 실내공간(레그룸)이 총 290mm 늘어나 동급 최대 수준의 여유로운 공간이 확보됐다. 또 리무진 전용 퀼팅 패턴, 투톤 스티어링 휠(투톤 내장 컬러 적용 시), 블루와 브라운 투톤의 리무진 전용 컬러가 추가됐다. 

세미 애닐린 가죽이 기본 적용된 시트로 한 차원 높은 품격을 제공함은 물론 후석 탑승객을 위해 매거진 포켓을 더해 편의성과 실용성을 강화했다. 아울러 항공기 1등석 시트처럼 버튼 하나만 누르면 독서·시청·휴식 등 다양한 착좌 모드로 변형이 가능한 퍼스트 클래스 VIP 시트는 최상의 안락감을 제공한다. 총 18개 방향의 시트 전동 조절 기능으로 머리부터 어깨와 다리까지 신체의 전 부위를 지지할 수 있도록 해 탑승객 피로를 덜어준다.

G90 리무진은 타우 5.0 V8 G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해 최고출력 425마력(ps), 최대토크 53.0kg·m으로 강력한 동력성능을 발휘하며 정부 공동고시 연비기준 복합연비는 7.2km/ℓ다. 여기에 전자식 상시 4륜 구동시스템(AWD)에 이치트랙(HTRAC)을 적용해 동절기 눈길 및 악천후 운전 시에 뛰어난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고속 주행 시 안정감과 부드러운 승차감을 제공하는 제네시스 어댑티브 컨트롤 서스펜션도 기본 탑재했다.

G90 리무진은 프레스티지 1개 트림만 단독으로 운영되며 판매 가격은 1억 5511만원이다.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40_76.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42_88.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44_94.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46_8.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49_51.jpg


 



Ssangyong KORANDO C300

빛나는 스타일과 혁신적 신기술로 완전히 새로워진 쌍용차의 준중형 SUV 코란도가 본격 출시된다. 프로젝트명 C300으로 개발된 코란도는 동급 최고의 상품성을 갖췄다는 평가다.

신형 코란도의 외관은 글로벌 디자인 트렌드인 로우&와이드 기반에 활 쏘는 헤라클레스(Hercules the Archer)를 모티브로 역동성과 균형감을 갖췄다.

코란도에는 새롭게 개발된 고성능과 고효율인 1.6ℓ디젤 엔진이 탑재됐다. 이어 동급 최초 첨단차량제어 기술 딥컨트롤(Deep Control)과 운전석 무릎 에어백을 포함해 총 7에어백을 적용했다. 골프가방 4개와 여행용 손가방 4개를 동시에 수납할 수 있는 동급 최대 551ℓ의 적재공간을 갖췄고 동급 최초 10.25인치 디지털 클러스터와 9인치 AVN 스크린을 포함하는 디지털 인터페이스 블레이즈 콕핏(Blaze Cockpit) 스타일을 구현했다.

엔트리 모델인 샤이니부터 긴급제동보조(AEB)와 차선 유지보조(LKA), 앞차출발알림(FVSA), 부주의운전경보(DAA), 안전거리경보(SDA) 등 첨단 안전사양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중간 트림인 딜라이트 모델에서도 2단 매직트레이, 오토클로징 시스템 등 고급 편의사양을 기본사양으로 누릴 수 있다.

쌍용차 관계자는“동급 최고 성능과 높은 가격 경쟁력으로 준중형 SUV 시장을 다시 도약시킬 새로운 활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판매 가격은 트림에 따라 샤이니(Shiny, M/T) 2216~2246만원과 딜라이트(Delight, A/T) 2523~2553만원, 판타스틱(Fantastic) 2793~2823만원 수준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86_6.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88_28.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90_12.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492_21.jpg
 




Kia 2019 STINGER

기아차는 스팅어 구입 고객 중 가장 많은 사람이 선택한 가솔린 2.0 터보 모델 플래티넘 트림에 고객 선호도가 가장 높은 알칸타라 소재 및 외장 디자인 차별화 요소를 기본화한 알칸타라 에디션을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먼저 기아차는 기어노브, 스티어링 휠, 콘솔 암레스트 등 운전자의 손길이 자주 닿는 곳에 알칸타라 소재를 기본 적용해 고급감과 세련미를 대폭 향상시켰다. 알칸타라는 머리카락 1/400 굵기의 초극세사 섬유로 만들어져 가벼우면서도 부드러운 고급 소재로 방수성이 좋고 오염이 잘되지 않으며 내구성이 뛰어나 럭셔리 자동차 브랜드 내장재에 많이 사용되는 인조가죽이다. 이어 기아차는 다크크롬 아웃사이드미러, 19인치 미쉐린 타이어&알로이 휠, 후드 가니시 등 외장 디자인을 차별화할 수 있는 주요 품목을 기본화해 고급스러움을 한층 강화했다. 알칸타라 에디션을 출시하기 전 기아차는 고객에게 더 큰 가치를 제공하고 고객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스팅어 공식 동호회와 기존 스팅어출고 고객을 대상으로 커스터마이징 패키지와 선택사양에 대한 선호도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커스터마이징 패키지에서는 알칸타라(약 30%)가, 선택사양에서는 퍼포먼스 UP(약 43%)이 고객이 선택한 최고 선호 사양으로 뽑혔다. 이에 따라 기아차는 판매 비중이 가장 높은 가솔린 2.0 터보 모델 플래티넘 트림에 조사 결과를 반영한 스페셜 트림 알칸타라 에디션을 출시했다. 스팅어 알칸타라 에디션의 판매 가격은 3880이다.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14_05.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15_8.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17_44.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19_36.jpg
 




Kia 2020 SORENTO

기아차가 상품성을 대폭 강화시킨 2020년형 쏘렌토를 선보였다. 2020년형 쏘렌토는 신규 디자인 요소로 스타일 강화, 첨단 안전사양 기본 적용 범위 확대, 신규 기술 탑재로 편의성 향상, 트림 신설 및 기본 트림 사양 강화 등을 통해 상품 경쟁력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먼저 기아차는 새로운 디자인의 다크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을 디젤 2.0, 디젤 2.2, 가솔린 2.0 터보 등 전 모델에 기본 적용하고 마스터 모델에는 신규 19인치 크롬 스퍼터링 알로이 휠을 기본 탑재했다. 이어 디젤 모델 전 트림에 기존 기본사양인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및 전방 충돌 경고(FCW) 외에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차로 이탈 경고(LDW),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 등 각종 첨단 지능형 주행안전 기술(ADAS)을 기본 장착해 안전성을 향상시키고 럭셔리와 프레스티지 트림 가격을 동결하며 가격 인상을 최소화했다.

뿐만 아니라 스마트 테일게이트에 속도조절 기능을 탑재해 트렁크가 열고 닫히는 시간을 ‘보통’과 ‘빠르게’ 2가지 모드로 선택 가능하게 함으로써 사용자 편의성을 증대시켰다. 이외에도 기아차는 쏘렌토 판매량의 1/4을 차지하는 인기 트림인 마스터 트림에 후석 승객 알림(ROA),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등 첨단사양을 추가한 프리미엄 콘셉트의 마스터 스페셜 트림을 신설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20년형 쏘렌토의 판매 가격은 디젤 2.0 모델이 럭셔리 2788만원, 프레스티지 2984만원, 노블레스 3215만원, 마스터 3195만원, 마스터 스페셜 3593만원, 디젤 2.2 모델이 럭셔리 2842만원, 프레스티지 3038만원, 노블레스 3269만원, 마스터 3210만원, 마스터 스페셜 3608만원, 가솔린 2.0 터보 모델이 프레스티지 2763만원, 노블레스 3043만원, 마스터 스페셜 3318만원이다.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35_74.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37_56.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38_97.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40_51.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42_26.jpg
 




Renaultsamsung TWIZY LIFE 

르노삼성차가 기존 모델 대비 최대 150만원이 더 저렴한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 라이프(Twizy Life) 트림을 새로 내놨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르노 트위지 라이프 트림의 판매 가격은 1330만원이다. 기존 인텐스 트림 대비 100만원, 카고 트림 대비 150만원 저렴하다. 이로써 트위지는 인텐스, 카고 트림과 함께 3개의 트림을 확보함으로써 실속파 전기차 고객들의 선택지를 더욱 넓혔다.

올해 초소형 전기차의 국고보조금은 420만원이며, 현재 지자체에 따라 초소형 전기차에 250~500만원의 보조금이 책정돼 있다. 이번에 새로 선보인 트위지 라이프 트림의 경우 국고와 지자체 보조금을 최대로 적용할 경우 최대 920만원을 할인받아 410만원에 구입이 가능하다.

르노 트위지 라이프 트림은 외관에 블랙 아웃사이드 미러 커버와 원톤 보디컬러, 스틸 휠과 화이트 휠 커버를 적용해 보다 깔끔한 미래지향적 외관 디자인을 제공한다. 에어백과 디스크 브레이크, 4점식 안전벨트, 탑승자 보호 캐빈 등 뛰어난 안전사양을 기존 인텐스 트림과 동일하게 적용했다.

안전성과, 경제성, 기동성을 모두 겸비한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는 스쿠터에 가까운 콤팩트 사이즈로 다양한 활용성을 자랑한다. 일반 자동차 주차공간에 3대를 주차할 수 있으며, 위쪽으로 열리는 시저도어를 채택해 좁은 공간에서도 탑승이 편리하다.

트위지는 일반가정용 220V 콘센트로 충전이 가능하며, 완충 시 일상생활에 충분한 55㎞에서 최대 80㎞ 거리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게다가 최고 80㎞/h의 속도로 달릴 수 있어 빠른 기동성까지 갖추고 있다. 인텐스와 라이프 트림의 경우 2명의 탑승이 가능하며, 카고 트림의 경우 뒷좌석을 트렁크로 대체해 최대 180ℓ/75㎏까지 화물을 적재할 수 있다.

르노삼성차는 전기차 보유 고객들을 위해 8년이내, 또는 주행거리 16만km 기준으로 배터리 용량 70%를 보증한다.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67_36.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69.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70_73.jpg
 




Porsche 2019 CAYENNE 

포르쉐코리아는 독보적인 프리미엄 스포츠유틸리티차(SUV)인 3세대 신형 카이엔을 국내에 출시한다.

포르쉐의 상징과도 같은 911 스포츠카를 기반으로 풀체인지된 신형 카이엔은 스포츠카의 정체성에 더욱 가까워졌다. 혁신적인 디자인뿐만 아니라 섀시 시스템과 디스플레이, 차량 제어콘셉트도 한 단계 더 진화됐다.

신형 카이엔은 6기통 3ℓ터보 엔진을 탑재하고 최고 출력 340마력(250㎾), 최대 토크 45.9kg/m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도달하는 시간인 제로백은 6.2초(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장착 시 5.9초)이며, 최대 속도는 시속 245㎞에 달한다. 8단 팁트로닉 S 변속기는 차량 퍼포먼스를 극대화하며, 저단에서도 매끄러운 변속과 주행을 돕는다.

포르쉐는 최적화된 파워 배분을 위해 모든 신형 카이엔 모델에서 포르쉐 트랙션 매니지먼트(PTM)를 사용한다. PTM 시스템은 프론트 액슬과 리어 액슬 사이의 추진력 분산을 효과적으로 제어하는 가변 적응식 전략을 채택했고 오프로드 주행 시 구동력을 완벽하게 배분해 최대 추진력을 계속 유지할 수 있도록 해준다.

친숙하면서도 새롭게 바뀐 디자인은 전면 공기흡입구가 확장됐다. 새로워진 수평형 에지 라이트는 더욱 크고 견고한 SUV의 느낌을 자아낸다. 기존 휠베이스 크기(2895㎜)를 유지하면서 휠의 직경은 1인치 커졌다. 전장은 4925㎜, 전폭은 1985㎜이며, 루프는 9㎜ 낮아졌다. 트렁크 공간은 기존보다 100ℓ늘어난 770ℓ다. 또한 포르쉐의 스포츠카 DNA를 물려받은 새로운 경량 섀시가 적용됐고, 전자식 롤 스태빌라이제이션 포르쉐 다이내믹 섀시 컨트롤(PDCC)과 리어 액슬 스티어링으로 진정한 스포츠카로서의 특징이 강화됐다. 세계 최초로 개발된 포르쉐 서페이스 코티드 브레이크(PSCB)라는 혁신적인 고성능 브레이크와 포르쉐 세라믹 콤포지트 브레이크(PCCB)도 옵션으로 지원한다.

첨단 기술이 적용된 편의·안전 사양도 돋보인다. 포르쉐 어드밴스드 콕핏은 한층 더 고급스러워졌다. 디스플레이와 포르쉐 제어 콘셉트의 중심에는 최신 포르쉐 커뮤니케이션 매니지먼트(PCM)의 12.3인치 FHD 터치스크린이 장착됐다. 신형 파나메라에서 처음 선보인 PCM에는 음성 제어를 포함해 광범위한 디지털 기능이 탑재됐다.

전형적인 포르쉐 스타일로 측면에 장착된 두개의 7인치 FHD 디스플레이에 주행 정보와 스티어링 휠의 다양한 기능이 표시된다. 긴급 제동 기능이 포함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과 포르쉐 최초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 맞춤형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도 옵션 사양으로 지원한다. 파노라믹 선루프, 전·후방 카메

라를 장착한 파크 어시스트, 컴포트 엑세스, 파워 스티어링 플러스 등은 기본 사양으로 제공한다. 포르쉐 신형 카이엔의 판매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해 1억 180만원이다.

한편, 카이엔은 2002년 첫선을 보인 이후 전세계에 76만대 이상을 판매했고 국내에서도 총 8290대의 누적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86_05.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87_59.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89_12.jpg


026b93b3083845a39b344199c69fb9b9_1552045591_19.jpg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