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NEWS
홈 > CA NEWS > CA NEWS
CA NEWS

Landrover Range Rover Velar 2021외

카오디오매거진 0 158 0 0

 Landrover Range Rover Velar 2021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가 중형 SUV 레인지로버 벨라의 2021년형을 출시한다.

레인지로버 벨라 2021년형은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가 국내 시장 재도약을 위해 세운 P(Product·Price·Powertrain·PIVI Pro) 전략에 맞춰 기획됐다. 재규어 랜드로버의 탈 디젤 기조에 맞춰 가솔린 모델만 출시되는 레인지로버 벨라는 인제니움 I6 마일드 하이브리드(MHEV) 가솔린 엔진을 장착해 강력한 성능과 우수한 효율성을 자랑한다. 최첨단 PIVI Pro(피비 프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3D 서라운드 카메라 등 최첨단 사양을 기본 탑재하면서도 신가격 정책을 적용해 더 많은 고객들이 조정된 가격으로 레인지로버 벨라만의 특별한 가치와 품격을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앞서 월드 카 어워드(World Car Awards)의 2018 세계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을 수상한 레인지로버 벨라는 최적화된 비율과 아름다운 실루엣으로 독보적인 우아함을 자랑한다. 플로팅 루프와 클램쉘 타입의 보닛 그리고 매끄럽게 이어지는 웨이스트 라인은 레인지로버 벨라만의 균형미를 극대화한다.

레인지로버 벨라는 재규어 랜드로버의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PIVI Pro를 신규 탑재했다. 스마트폰 인터페이스와 유사해 사용자 편의성이 높은 PIVI Pro는 주요 기능들을 더 단순화시키고 자체 학습 기능을 더해 운전자가 운전에 더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레인지로버 벨라 2021년형 P400 모델에는 랜드로버가 직접 개발한 마일드 하이브리드(MHEV) 기술이 적용된 신형 인제니움 3.0ℓI6 가솔린 엔진이 적용됐다. 최고 출력 400마력, 최대 토크 56.1㎏·m의 높은 성능을 갖춘 P400 모델은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 5.5초에 도달하며 최고속도는 250㎞/h에 달한다.

기존 엔진 대비 탁월한 성능과 효율성을 제공하는 신형 엔진에는 트윈 스크롤 터보차저와 더불어 마일드 하이브리드 테크놀로지를 통해 작동하는 전기 슈퍼차저를 함께 탑재해 즉각적인 토크 응답성을 제공하고 터보렉을 획기적으로 줄였다. 마일드 하이브리드(MHEV) 시스템은 감속 시 수집된 전기 에너지를 48V 리튬이온 배터리에 저장했다가 벨트 일체형 스타터 모터를 통해 엔진 구동을 보조하는 데 사용한다.

2021년형부터 엔트리 트림인 P250모델을 신규 추가해 차량 선택의 폭도 넓혔다. P250는 인제니움 2.0ℓI4 터보차저 가솔린 엔진을 적용해 최고 출력 249마력, 최대 토크 37.2㎏·m을 일으킨다.

이날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 로빈 콜건 대표는“동급 최고의 전지형 주행 역량과 럭셔리함, 정제된 성능 그리고 완벽한 비율의 디자인을 갖춘 레인지로버 벨라의 2021년형 모델은 첨단 기술과 파워트레인, 가격적인 측면 모두를 강화했다”며“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된 레인지로버 벨라를 통해 차원이 다른 럭셔리 가치와

품격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레인지로버 벨라 2021년형은 국내에 3종 트림으로만 판매되며, 5년 서비스 플랜 패키지가 포함된 판매 가격은 P250 R-Dynamic SE 9520만원, P400 R-Dynamic SE 1억 920만원, P400 R-Dynamic HSE 1억 1460만원이다.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3981_2204.jpg
 



 Kia The 2022 K5 

기아는 K5 연식 변경 모델인 The 2022 K5를 출시하고 판매에 들어갔다.

The 2022 K5는 신규 기아 엠블럼을 적용하고, 주 고객층이 선호하는 다양한 사양을 트렌디-프레스티지-노블레스-시그니처 트림별로 기본화하면서도 가격 인상 폭을 최소화해 매력적인 상품 경쟁력을 확보했다. 아울러 전용 디자인을 갖고 있는 하이브리드 모델의 경우, 더욱 대담하고 역동적인 스타일을 구현했다. 기존에 적용된 수평 패턴의 타이거 노즈 라디에이터 그릴을 상어 이빨을 연상케 하는 샤크 투쓰(Shark Tooth) 패턴으로 변경했다. 이는 기존 샤크 스킨(Shark Skin) 그릴 디자인 콘셉트를 계승하면서도 보다 과감하고 정교하게 다듬어 고급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뿐만 아니라 그릴 재질 역시 블랙 하이그로시 도장을 적용해 강인한 인상을 더했다.

트렌디 트림과 프레스티지 트림에는 기존 해당 트림에 없던 편의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기본 트림인 트렌디는 가죽/열선 스티어링 휠, 프레스티지는 전방 주차 거리경고 사양을 기본화해 상품성을 높였다(※1.6 가솔린 터보 모델은 모든 트림 D컷 가죽/열선 스티어링 휠 기본 적용, 렌터카 제외). 이와 더불어 노블레스 트림과 최상위 트림인 시그니처는 기존에 선택 사양으로 운영하던 스마트폰 무선 충전 기능을 기본 적용해 고객들의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The 2022 K5는 기존 대비 사양을 더해 상품성을 강화했으면서도 합리적인 가격을 책정해 매력도를 높였다.

The 2022 K5의 판매 가격은 2.0 가솔린 모델이 트렌디 2381만원, 프레스티지 2631만원, 노블레스 2822만원, 시그니처 3092만원이며, 1.6 가솔린 터보 모델이 트렌디 2459만원, 프레스티지 2749만원, 노블레스 2940만원, 시그니처 3171만원이다. 또한 2.0 하이브리드 모델이 트렌디 2777만원, 프레스티지 2975만원, 노블레스 3168만원, 시그니처 3384만원이고 2.0 LPI 모델이 프레스티지 2675만원, 노블레스 2940만원, 시그니처 3087만원이다(※개별소비세 3.5%, 하이브리드 세제혜택 반영기준).

기아는 The 2022 K5 출시와 함께 다양한 구매 혜택도 제공할 계획이다. 월 납입금을 대폭 낮춰 젊은 층의 구매 부담을 경감시키는 2030 스타트 플랜과 현대카드로 선수금 결제 시 36개월 기준 최저 2.2%의 특별금리 혜택을 주는 M할부 등 다양한 구매 지원 금융 프로그램과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기아 홈페이지(www.kia.com) 및 가까운 영업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기아의 대표 중형 세단 K5는 우수한 상품성과 가격 경쟁력을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2019년 12월 3세대 모델 출시 이후 지난 5월까지 18개월간 영업용을 제외하고 총 11만 2581대가 판매됐고, 작년 한 해동안은 7만 9072대가 판매되며 중형 세단 부문 판매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기아 관계자는 “The 2022 K5는 고객의 의견과 선호도를 적극 반영해 상품성을 강화한 만큼 고객에게 더 큰 만족감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중형 세단 1위 브랜드에 걸맞은 상품성과 다양한 구매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지속적으로 시장을 선도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14_345.jpg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17_409.jpg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20_0729.jpg
 



 Kia The New K9 

기아는 대표 플래그십 세단 더 뉴 K9(The New K9)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더 뉴 K9은 동급 최고 수준의 다양한 최첨단 주행·안전·편의 사양과 품격 있고 모던한 디자인 등으로 대형 세단에 걸맞은 최상의 상품성을 갖췄다.

기아는 더 뉴 K9에 첨단 주행 신기술을 적용해 최적의 승차감과 안정적인 주행 성능을 확보했고 탑승객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최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을 대거 탑재했다. 세계 최초로 전방예측변속시스템(PGS)과 기아 최초로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을 적용해 보다 편리하고 안정적인 주행 환경을 구현했으며, 전 트림에 기본으로 탑재한 고속도로주행보조2(HDA2), 다중충돌방지자동제동시스템(MCB) 등 다양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통해 주행 안전성과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또한 터치 방식으로 운전자와 상호작용하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지문 인증 시스템, 필기인식 통합 컨트롤러, 터치 스크린 기능이 적용된 뒷좌석 듀얼 모니터 등을 새롭게 장착했다. 이밖에도 14.5인치 초대형 와이드 디스플레이,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클러스터·헤드업 디스플레이 소프트웨어 무선 업데이트, 에르고 모션 시트. 지능형 헤드램프(IFS), 후진 가이드 램프 등을 신규로 적용해 한층 진보된 주행 경험을 제공한다.

더 뉴 K9은 신차 수준으로 변경된 고급스러운 내·외관을 통해 품격 있고 모던한 디자인으로 거듭났다. 외장은 대형 라디에이터 그릴에 V 형상의 정교한 크롬 패턴을 적용해 플래그십 세단의 존재감을 강조했고, 좌우 수평으로 리어램프를 연결해 와이드한 느낌을 살리는 동시에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내부는 시트의 허리받침, 쿠션까지 확대된 퀼팅 패턴과 고급스러운 리얼 우드 소재, 다이아몬드 패턴의 컨트롤러 등을 통해 인테리어의 품격을 한층 높였다.

더 뉴 K9은 넉넉한 힘과 정숙성을 갖춘 3.8 가솔린과 역동적인 운전의 재미를 느낄 수 있는 3.3터보 가솔린 총 2 개 모델로 운영되며, 모델별로 달리 구성했던 기존의 트림 체계를 2개(플래티넘, 마스터즈)로 단순화해 고객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더 뉴 K9의 판매 가격은 3.8 가솔린 플래티넘 5694만원, 마스터즈 7137만원이며, 3.3 터보 가솔린의 경우 플래티넘 6342만원, 마스터즈 7608만원이다(※ 개별소비세 3.5% 기준). 

기아는 더 뉴 K9의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한다. 먼저 세상에 감동과 영감을 주는 마스터, K9의 이야기(Masters That Inspires, The New Kia K9)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우리 주변의 숨은 마스터(미술품 보존복원 전문가 김겸 박사)와 함께 어려운 시대에 위로와 희망을 전하는 TV 광고를 공개했다. 이를 통해 우리 주변의 선한 영향력을 가진 마스터들의 이야기를 다큐멘터리 영상으로 제작한 기존 K9의 캠페인(Master’s way)을 계승하면서 K9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선보인다. 또한 더 뉴 K9의 멤버십 프로그램을 고객들이 선호하는 혜택 중심으로 비대면 시대에 맞춰 새롭게 구성해 프리미엄의 가치를 한층 더 높였다. 멤버십 프로그램에는 공항 발렛 파킹, 차량 메이크업(외관 보호 필름 시공 및 내·외관 세차), 레지던스 호텔 숙박, 프리미엄스파, 프리미엄 골프레슨 서비스 등이 있으며 이 중에서 2개를 선택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기아 관계자는“더 뉴 K9은 기아 브랜드를 대표하는 플래그십 모델로 단순한 이동수단을 넘어 고객들에게 선한 영향력과 영감을 줄 수 있는 차량이다”라며“앞으로도 차별화된 브랜드 가치를 선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40_4735.jpg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41_6988.jpg
 



Kia The 2022 Niro

기아는 니로 하이브리드/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연식 변경 모델 The 2022 니로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기아의 대표 소형 SUV 니로는 2016년 출시 이후 우수한 상품성과 경제성으로 고객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기아는 The 2022 니로에 신규 기아 엠블럼을 적용하고, 기아의 표준화된 트림 명칭 체계인 트렌디-프레스티지-노블레스-시그니처를 적용해 고객 혼선을 줄이고 통일감을 부여했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는 시그니처 단일 트림으로 운영). 아울러 기본 트림인 트렌디부터 크루즈 컨트롤, 차로 유지 보조, 후석 승객 알림 등 고객 선호도가 높은 편의 사양을 기본화해 상품성을 높였다. 이와 더불어 프레스티지에는 스마트키 원격시동 기능을, 노블레스에는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정차&재출발)을, 시그니처에는 동승석 파워시트를 기본 적용했다.

The 2022 니로의 판매 가격은 하이브리드가 트렌디 2439만원, 프레스티지 2608만원, 노블레스 2829만원, 시그니처 3017만원이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가 시그니처 3939만원이다(※ 친환경차 세제혜택 및 개소세 3.5% 반영 기준).

기아 관계자는“The 2022 니로는 고객 선호사양을 기본화해 더욱 향상된 상품성

으로 고객에게 더 큰 만족감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62_6088.jpg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64_3043.jpg
 



 SsangYong Korado R-Plus Black 

쌍용차는 코란도 스페셜 모델인 R-Plus의 외관 색상을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코란도 C5 모델을 기본으로 레드(R) 포인트를 더해 엣지 있는 스타일로 업그레드 한 R-Plus는 블랙루프의 투톤 외관 색상으로 그랜드 화이트 또는 플래티넘 그레이 색상 중 선택할 수 있었으나,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블랙 외관 색상의 R -Plus 블랙을 추가 운영한다.

코란도 R-Plus 블랙은 블랙 보디 색상과 블랙 패션루프랙·스포일러가 조화를 이루고 있으며, 전면 범퍼 및 2열 도어와 아웃사이드 미러에 레드 포인트로 스타일을 강조했고, 시트 & 스티어링휠 및 센터 암레스트, 카매트 등에 레드 스티치를 적용해 상품성 높였다. 또한, 고객 선호도가 높은 디지털 인터페이스 블레이즈 콕핏 및 운전석 전동 시트, 1열 통풍 시트와 전자식 파킹브레이크(EPB), 풀 LED 헤드램프, 전방주차보조경고시스템 등 안전 및 최고급 편의사양을 기본 적용해 가성비를 높였다.

쌍용차 관계자는“R-Plus 모델은 올해(1~5월) 코란도 전체 판매량 중 23.1%로 C5 플러스(56.7%) 다음으로 많이 판매됐고, 스타일리시한 개성과 감성을 중시하는 유저들에게 인기가 높아 판매량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코란도 R-Plus 블랙의 판매 가격은 기존 R-Plus 모델과 같은 2715만원이다. 코란도는 트림별로 C3 2253만원, C3 플러스 2346만원, C5 2391만원, C5 플러스 2573만원, C7 2903만원에 판매되며, 모든 트림에 디젤 선택 시 195만원이 추가된다.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82_0929.jpg


8be1f7c8580784afb01e08773ac4e5aa_1625564083_6018.jpg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