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NEWS
홈 > CA NEWS > CA NEWS
CA NEWS

Kia The New K3 Diesel 외 3종

카오디오 0 4571 0 0
Kia The New K3 Diesel
기아차가 7단 DCT(Dual Clutch Transmission) 적용을 통해 동급 최고수준의 연비를 달성하고 주행성능을 한층 향상시킨 더 뉴 K3 디젤을 출시했다.
더 뉴 K3 디젤은 기존 1.6 디젤 엔진에 7단 DCT를 새롭게 탑재해 기존(16.2km/ℓ) 대비 18% 향상된 19.1km/ℓ의 복합연비를 달성해 경제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구연비 기준).



더 뉴 K3 디젤은 최고출력이 기존 대비 6% 향상된 136마력, 최대토크가 7% 향상된 30.6kg.m로 수준 높은 동력성능을 달성하는 동시에 민첩한 변속반응 속도로 역동적인 주행감을 구현했다(기존 모델 최고출력 128마력, 최대토크 28.5kg.m). 또한 앞서 출시한 더 뉴 K3 가솔린 모델에서 전체 계약의 40%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트렌디 A.C.E 트림을 동일 운영해 고객 선택 폭을 넓혔다.
안전(트렌디 A), 편의(트렌디 C), 스타일(트렌디 E) 등의 컨셉트에 맞춰 맞춤형으로 선택할 수 있게 한 트렌디 A.C.E 트림은 버튼 시동 스마트키, 웰컴 시스템, 스마트 트렁크, 도어손잡이 조명 등 고객 선호사양을 공통으로 적용했다.
이외 추가로 트렌디 A 트림에 후측방 경보 시스템이, 트렌디 C 트림에 앞좌석 통풍시트, 슬라이딩 콘솔 암레스트, 뒷좌석 에어벤트가, 트렌디 E 트림에 HID 헤드램프,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LED 주간주행등, LED 보조제동등이 기본으로 적용된다.
더 뉴 K3 디젤은 기존 모델 대비 연비와 성능, 각종 편의사양을 강화하면서도 가격인상을 최소화해 고객 만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특히 주력 트림인 트렌디는 연비 및 주행성능 향상 외에도 주행모드 통합제어 시스템, D컷 스티어링 휠, 패들 시프트 등 다양한 고급 사양을 신규 적용했음에도 13만원으로 가격 인상을 최소화했다는 게 기아차의 설명이다.
더 뉴 K3 디젤의 판매가격은 디럭스 1772만원, 트렌디 1986만원, 트렌디 A.C.E 2074만원, 프레스티지 2160만원, 프레스티지 스페셜 2273만원, 노블레스 2336만원이다(개별소비세 3.5% 적용 기준).

Kia New K5 Hybrid
신형 K5 하이브리드는 스포티한 에어로다이내믹(Aero-Dynamic) 컨셉트의 디자인과 하이브리드 전용 2.0 GDI 엔진을 새롭게 적용해 연비 효율을 극대화하고 주행성능을 가솔린 모델 이상으로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국내 최초로 적용된 라디에이터 그릴 자동 개폐 시스템과 전면부 에어커튼 등을 적용해 공기저항을 줄였으며, 배터리 용량을 늘리고 효율적인 회생제동을 가능하게 하는 하이브리드 전용 변속기를 적용해 연비를 17.5km/ℓ(공동고시신연비 기준)로 끌어올렸다.



동시에 효율성이 탁월한 병렬형 하드타입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하이브리드 전용 2.0 GDI 엔진을 적용해 최고출력 156마력(ps), 최대토크 19.3kg.m의 강력한 동력성능을 확보했다. 이밖에도 기존 모델 대비 19~47만원 인하된 가격을 책정했으며, 하이브리드 고객만을 위한 다양한 혜택을 마련해 하이브리드 구입을 고민하던 고객들의 부담을 크게 줄였다.
기아차는 이번 하이브리드 모델의 공식 출시를 계기로 신형 K5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더욱 증가해 신형 K5의 판매 돌풍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ia X-Car Mystique
기아차가 이십세기폭스사와 합작하여 제작한 기아 엑스카(Kia X-Car) 미스틱 모델의 이미지를 공개했다. 기아차는 영화 <엑스맨: 아포칼립스>의 개봉에 맞춰 이십세기폭스사와 공동 제작한 기아 엑스카를 ‘2016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에서 기아차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Rafael Nadal) 선수가 참석한 가운데 선보일 계획이다.
이번에 제작된 기아 엑스카 2탄인 미스틱 모델은 올해 새롭게 출시된 기아차의 대표 SUV 모델이자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 선수의 차량이기도 한 기아 스포티지 모델에 엑스맨 테마를 적용한 것으로, 앞선 울버린 캐릭터에 이어 올해는 미스틱 캐릭터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기아 엑스카 2탄인 미스틱은 The SUV 스포티지에 엑스맨 미스틱 캐릭터의 상징인 매트한 푸른색을 차체에 적용하고 빨간색과 노란색이 적절히 조화되어 날렵한 느낌을 살린 레이싱 차량용 휠과 타이어를 장착해 캐릭터를 보다 사실적으로 형상화 한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호주오픈 개막과 오는 5월로 예정된 <엑스맨: 아포칼립스> 영화 개봉에 맞춰 이십세기폭스사와 협업 제작한 이번 차량을 대회 기간 내내 호주 멜버른 파크에 전시해, 호주오픈을 방문하는 전세계 팬들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기아차는 글로벌 홍보대사인 라파엘 나달 선수와 스포티지 미스틱 모델이 같이 등장하는 온라인 영상을 공식 웹사이트(https://allaboutsportage/KiaXcar)에 게재하여 전세계 팬들이 기아 엑스카의 모습을 감상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Hyundai 2016 Aslan

2016 아슬란은 2014년 10월 아슬란 출시 이후 1년 동안 축적된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사양을 재구성하는 동시에 가격을 합리적으로 조정했다.
특히 고객들이 선호하는 사양을 전 트림에 대거 기본 적용했으며, 다양한 패키지 사양을 더 많은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선택의 폭을 넓힌 것이 특징이다.



2016 아슬란의 엔트리 트림인 G300(3.0) 모던의 경우, 고객 최선호 사양인 운전석·동승석 통풍시트와 4.6인치 슈퍼비전 클러스터, 뒷좌석 다기능 암레스트 등은 기본 적용한 반면, 상대적으로 선호도가 낮은 헤드업디스플레이(HUD)와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EPB) 등은 선택사양으로 변경했다.
패키지 선택사양 역시 고객 선호도를 적극 반영, G330(3.3) 고배기량 모델에서만 선택이 가능했던 안전•편의사양을 G300(3.0) 모델에서도 선택 가능하도록 했다. 특히 스마트 후측방 경보시스템,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LDWS), 전방추돌 경보 시스템(FCWS), 스마트 하이빔, 진동 경고 스티어링 휠 등 안전 주행 신기술로 구성된 ‘드라이빙 어시스트 패키지’를 기존 G330(3.3) 모델에서만 선택 가능했지만 2016 아슬란에서는 G300(3.0) 모델에서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차는 사양 조정과 가격 인하에 맞춰 기존 G300(3.0) 모델의 모던 베이지 트림과 모던 스페셜 트림을 모던 트림으로 통합하고, G300(3.0) 익스클루시브 트림 및 G330(3.3) 모델의 모던 트림을 신규 운영한다. 이처럼 2016 아슬란은 고객 니즈를 반영해 상품성을 개선하면서, 3.3 주력 트림을 비롯한 대부분 트림의 가격을 내렸다.
2016 아슬란의 엔트리 트림인 G300(3.0) 모던의 경우, 기존 엔트리 트림인 G300(3.0) 모던베이직 대비 103만원 인하된 3721만원으로 합리적인 가격을 책정해 프리미엄 세단의 품격을 유지하면서도 고객들이 더 쉽게 아슬란을 접할 수 있도록 했다(15년 12월 말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 전 기준). 또한 G330(3.3) 모던은 기존 G330(3.3) 프리미엄 대비 245만원 인하된 3868만원, G330(3.3) 익스클루시브는 기존 트림 대비 108만원 인하된 4398만원으로 책정했다(15년 12월 말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 전 기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