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ISSUE

2017 Seoul Auto Salon

카오디오 0 864 0 0

튜닝 산업 활성화와 트렌드 확인

2017 Seoul Auto Salon

2017 서울오토살롱이 지난 7월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의 일정으로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됐다. 서울오토살롱은 튜닝 관련 규제 완화, 튜닝 인구 확대, 올바른 튜닝 문화보급 등을 소개하는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해 왔으며 특히, 올해는 중소 튜닝 업체들이 대거 참가해 보다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글·사진 | 김형민

 


자동차 튜닝·애프터마켓 전문 전시회인 2017 서울오토살롱이 지난 7월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렸다. 2003년 첫 회를 시작으로 올해 15회째를 맞은 서울오토살롱은 국내 자동차 튜닝 관련 제조/수입사, 유통 종사자 및 소비자가 함께해온 비즈니스의 장으로 국토교통부와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 주최하고 (사)한국자동차튜닝협회(KATMO), (사)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KATIA), (주)서울메쎄인터내셔널이 공동 주관, 비투타이어코리아(주), 핸즈코퍼레이션(주), 소낙스코리아, (주)틴트어카코리아가 공식 협찬사로 참여했다.

서울오토살롱은 튜닝 시장이 점차 활성화됨에 따라 튜닝 관련 규제 완화 확대, 튜닝인구 저변확대, 올바른 자동차 튜닝 문화 보급, 자동차 애프터마켓의 트렌드를 소개하는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올해는 특히 소규모의 중소 튜닝 업체들이 대거 참가해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들과 액세서리 용품도 만나볼 수 있어 지난해보다 더욱 풍성한 볼거리가 마련됐다. 올해 서울오토살롱에는 역대 최대 규모로 약 120여개의 튜닝 업체가 참가했으며 매년 튜닝시장의 확대와 발맞춰 지속적인 성장과 다양화를 거듭하고 있다. 특히, 카 오디오 숍으로 인천벅스가 참여했고 차량용 전장제품으로 키빅과 휴비텍 등이 HUD(Head Up Display), 블랙박스와 같은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2017 서울오토살롱에는 오토튜닝(Auto Tuning), 오토케어(Auto Care), 오토일렉트로닉스(Auto Electronics)와 자동차 소모품, 인테리어 제품 등을 포함하는 오토 액세서리(Auto Accessories), 전문 튜닝 숍 및 멀티 시공 숍 등 다양한 애프터마켓 제품 및 서비스가 전시됐다. 전시 기간 동안 최근 튜닝 산업계의 핵심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자동차 튜닝 제도 정착과 자동차 튜닝산업 발전을 주제로 세미나도 진행돼 튜닝 산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 이외에 참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다양한 튜닝카 전시회와 함께 참가업체에서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했다. 2017 서울오토살롱 사무국은 “서울오토살롱은 해가 거듭될수록 높아지는 튜닝산업에 대한 관심에 부응하고 국내 애프터마켓 트렌드를 알리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올해에도 서울오토살롱이 국내 애프터마켓 산업의 한 단계 성장을 알리는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모습으로 참관객들을 맞이했다”라고 밝혔다.









 

(주)키빅

헤드업디스플레이 전문 기업 (주)키빅이 2017 서울오토살롱에서 스마트 미러링 기술을 적용해 애플 iOS 및 안드로이드 OS를 지원하는 키빅 SM HUD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스마트폰의 내비게이션을 실시간으로 컴바이너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스마트폰의 수신 전화, 문자, 카카오톡 등의 메시지를 전방 주시상태에서 안전하게 확인할 수 있다. 선명한 시야 확보를 위해 20000Nits의 밝기로 주야간 운전시 선명한 뷰를 제공하고 밝기 조절은 별도 애플리케이션으로 세부 조절이 가능하다. 또한, 키빅 SM HUD는 스마트폰의 블루투스 페어링을 통해 연결하고 네트워크 연동이 완료되면 스마트폰에서 사용하는 내비게이션을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



 

(주)휴비텍

블랙박스 수출 전문 기업 (주)휴비텍이 다양한 종류의 제품을 선보이며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우선 B7 FHD는 최대 1980×1080, 1280×720 고해상도 영상 녹화가 가능한 2채널 블랙박스이다. 빌트인 방식의 200만화소 카메라를 탑재해 더욱 선명하고 깨끗한 영상을 녹화한다. 3인치 LCD 모니터는 자유롭게 화면을 접었다 폈다 할 수 있고 충격 센서 설계로 다양한 상황에서 충격감지 및 기록이 가능하다. 또한, D15는 4채널 HD DVR로 G센서를 내장했으며 SD 카드 및 SSD와 호환되고 HDD 자동 덮어쓰기 기능을 제공한다. G센서를 통해 평상시, 이벤트 녹화가 가능하며 주차모드 녹화 기능을 제공하고 150만 화소의 HD 카메라를 탑재했으며 와이파이 내장 및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EXC SMIC

EXC SMIC가 2017 서울오토살롱에서 안전운전의 필수품 엑스뷰 사각지대 카메라를 소개했다. 엑스뷰 사각지대 카메라는 4.3인치 LCD 모니터와 120도 화각을 갖춘 방수 카메라로 구성돼 장착의 편리함도 갖췄다. 차선 변경 시 우측 사각지대와 우회전시 A필러 시야 방해, 주차 시 후방 측면 등 운전자가 인접한 차량이나 차로 혹은 장애물을 식별할 수 없는 영역의 사각지대를 영상으로 표현해 사고를 방지한다. 방수 카메라는 사이드 미러 하단에 장착돼 기후나 썬팅 등의 외부 영향을 받지 않고 주변 빛의 양에 따라 모니터 밝기가 자동으로 조절돼 보다 완벽한 영상을 확보할 수 있다.



Caraudio


Ray



Genesis Coupe






Chrysler C300





0 Comments
게시물이 없습니다.